[영월] 주천묵집


영월이라고 하지만 제천에서도, 원주에서도 가깝습니다.

이름대로 도토리묵을 주로 다루는 음식점입니다.
묵밥은 냉/온 선택할 수 있으며 예상할 수 있는 그 맛이 납니다. 무난하게 술술 넘어가고 해장에 좋은 맛.

요리는 두 가지를 주문했는데 모두 맛있었습니다.

산초두부구이는 들기름에 산초와 구운 두부를 더덕, 김치와 함께 먹습니다. 그냥 두부만 먹어도 맛있어요.
도토리 빈대떡도 맛있었습니다. 바삭하게 구운 빈대떡에 두부를 올려 나오더라구요.
감자전도 맛있다는데 안타깝게 못 먹어봤습니다.

주차장이 좁고 관리하는 사람도 없어 불편한 거 빼면
맛있고 친절해서 시골 할머니네 간 것처럼 편안하게 식사하고 왔습니다.
가게 방문을 위해 일부러 일정을 짤 정도는 아니지만, 1시간 거리라면 가보세요.  

[[ 이 글의 반응 ]]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