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견, 이 세상 개 아니다" 은하계 본뜬 반려견 염색 논란 > 문화/예술

본문 바로가기




문화/예술

"우주견, 이 세상 개 아니다" 은하계 본뜬 반려견 염색 논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작성일21-02-18 17:37 조회262회 댓글0건

본문

https://news.v.daum.net/v/20210218130110140


마치 은하계를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반려견의 모습에 동물애호가들의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하지만 주인은 “이 세상 개가 아니”라며 대수롭지 않은 반응이다. 16일(현지시간) 데일리메일은 우주를 본뜬 디자인으로 반려견을 염색시킨 미국 애견관리사가 도마 위에 올랐다고 전했다.

미국 콜로라도주에 사는 애견관리사 시에라 슌(22)이 반려견 ‘에코’를 데리고 나가면 행인 반응은 한결같다. 모두 ‘대체 무슨 문제가 있는 거냐’는 걱정스러운 눈길로 반려견을 바라본다. 어떤 이들은 슌에게 직접 반려견 상태를 확인하기도 한다. 그녀는 “개가 원래 이런 색이냐고들 묻는다. 그러면 나는 ‘갤럭시 데인’이라는 우주견이라고 대답한다”고 밝혔다.

‘갤럭시 데인’은 은하를 뜻하는 단어 갤럭시와 그레이트 데인이라는 품종명을 합쳐 애견관리사 본인이 지어낸 말이다. 말 그대로 이 세상 개가 아닌 새로운 품종, 우주견이라는 의미로 애견관리사의 자부심이 드러난다.

애견관리사는 초대형 그레이트 데인 품종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들에게 친근감을 심어주고 싶어 반려견을 염색시켰다고 설명했다. 그는 “무게 60㎏, 높이 90㎝의 대형견이 공공장소에 등장하면 사람들이 불편해하거나 긴장한다. 몸집이 크다 보니 일부러 사람들을 피해 다니기도 했다. 그러다 보니 반려견이 위축되는 등 나쁜 영향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런데 염색을 하고 나니 사람들도 반려견에게 편하게 다가오고, 주변 분위기도 밝아지더라고 덧붙였다.



반려견에게 염색을 시키는 것이 과연 개에게 괜찮은건지 화제가 되고 있다고 하네요.. 저렇게 해도 건강상에 문제는 없는건지. 관종짓을 개에게 실행했네요

눈에 가까운 피부까지 꼼꼼히도 염색했네요.

알러지 반응이 있지 않을까 걱정되네요 강아지는 아파도 말도 못하고.

저건 진짜 미친짓인게...탈색이 사람 두피도 겁나 아프게 만드는데 말못하는 개한테;;;;
전신에 탈색약 발라놓고 1시간 버티라고 하면 못버틸거면서.... 강아지만 불쌍하네

http://www.mediafine.co.kr/news/articleView.html?idxno=6611

친척중 한분이 카센터를 운영하셨지요. 위 링크에 나온 내용과는 관련없는 얘기지만, 카센타가 아니라 카센터라고 쓰는게 맞겠군요.

잠깐 훑어보니 이거 다 읽으시면 스포일러가 되겠네요. ㄷㄷ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09/21/0200000000AKR20170921059100005.HTML

드라마로 재미좀 봐서 차기작도 드라마일줄 알았는데 영화네요. 흥행을 기원합니다. 홀... 케미가 기대됩니다 끄앙

우와 키 차이 엄청 날텐데....

보영찡 하아하아

http://v.media.daum.net/v/20180725175711436 노벨상 대신 다이너마이트를 택배로(...)

노벨상은 계속 도전해야겠고...

역겹네요

뻔뻔하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